1a

열매나눔재단에서 주관하는 Social Innovator School에 다녀왔습니다. 의미있는 자리에 소개해주신 MySC 김정태이사님께 감사드립니다.

금번을 계기로 사회적 기업에 있어서 비즈니스모델을 고민할 때 어느 쪽에 주안점을 둬야하는 지 과정을 준비하면서 생각하게 되었습니다.

.
일단 BM 관점에서 일반 기업과 동일한 부분은 다수 고객의 중요한 문제에 집중하고, 소수 고객이며 각자에게 사소한 문제는 피해야한다는 점입니다.
다른 점은 사회적 약자, 문제는 크나 지불 능력에 제약이 있는 고객 층을 대상으로 할 가능성이 높으므로, 세 가지를 고려하면 좋겠습니다.

– 첫번째는 사용자와 구매자 (더 나아가 영향력자까지)가 다를 수 있으므로 이를 잘 구분해서 정리해야 합니다. 구매자 없이는 사용자도 혜택을 누릴 수 없습니다.

– 두번째는 수익모델에 있어서 3자지불 구도를 만드는 것입니다. 구매자가 지속적으로 비용을 지불할 수 있는 구도를 만들고, 사용자가 제품/서비스를 쓸 수 있도록 하는 게 중요해 보입니다.

– 세번째는 연대의 중요성입니다. 단기간에 만족할만한 성과를 내는 것이 상대적으로 어려울 수 있고, 초기투자에도 제약이 있기때문에 비슷한 가치관을 공유하는 기업간의 연대가 더욱 중요할 것 같네요

1b1c

이외에도 가격, 절차상의 고충요인을 줄이기 위해 채널, 상품/서비스 측면에서의 혁신도 고려하면 좋겠죠.

임팩트 비즈니스, 임팩트 투자라는 용어가 아직은 익숙치 않지만 앞으로도 사회적 기업 측면의 고려요소들이 무얼지 한번 점검해 보고 좋은 생각이 나면 홈페이지등에 공유토록 하겠습니다.

다음글 읽기  2016 동계 창업교육전문가 과정 교육 ‘린스타트업과 비즈니스모델' 후기